이름: 사공
2008/2/26(화)
구름이 가는 길  

 

구름이 가는 길   /詩:김춘경



가자, 가자

하늘에서 못 다 가는 길

강물 따라 흘러가자

혼자서는 길을 몰라

갈 수 없는 구름아

강물에 비추며 함께 가자.


가자, 가자

비바람 피해가는 길

님 따라 따스히 가자

너른 하늘에서 외로워

쓸쓸히 우는 구름아

님 곁에 기대어 편히 가자.


구름아

가자, 가자

시름 많은 세상살이

지난 길 돌아보지 말고

님 따라 사랑 따라

환하게 웃으며 어서 가자.

 

 


  이름   메일   관리자권한임
  내용 입력창 크게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창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