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름: 김춘경
2005/11/12(토)
당신이라면 좋겠습니다  

                당신이라면 좋겠습니다 /詩:김춘경


                우윳빛 아침햇살이 창가를 두드릴 때
                살포시 내려앉아 귓가를 지저귀는 종달새가
                누구보다도 당신이라면 좋겠습니다

                날마다 눈뜨면 바라보는 먼 산 속에
                늘 푸른 숲으로 싱그러운 초록향기 피우는 사람이
                나무보다도 튼실한 바로 당신이라면 좋겠습니다

                헤즐럿 향내 따라 피어오르는 아지랑이 함께
                희미하게 꿈틀대며 미소짓는 사랑스런 모습으로
                기다리면 달콤한 인사하며 찾아 드는 향기가
                다른 사람 아닌 당신이라면 좋겠습니다

                그래서
                알알이 구르는 이슬방울의 상쾌한 흐름처럼
                매일 매일 조금씩 내 곁으로 다가와
                아침이 있어 행복함을 일깨워 주는 사람이
                사랑하는 당신, 당신이라면 좋겠습니다

  이름   메일   관리자권한임
  내용 입력창 크게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창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