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첫시집  ▒  

이름: 김춘경
2005/11/12(토)
그대가 내게로 오기까지  

      그대가 내게로 오기까지 /詩:김춘경


      그대가 내게로 오기까지
      그리 많은 것은 필요 없습니다
      다정한 눈빛 하나
      따뜻한 손길 하나면
      그것으로 충분합니다

      그대에게 아무 것도
      준 것이 없는 나이지만
      줄 수 있는 마음하나
      고이 접어 간직하고 싶다면
      선선히 허락해 주시겠습니까

      유행가 가사처럼
      사랑한 순간만이 진실이라면
      그대를 사랑함에 있어
      순간이 영원으로 이어지길
      간절히 바라겠습니다

      그대가 내게로 오기까지
      그리 많은 것은 필요 없습니다
      그리운 눈빛 하나
      떨리는 손길 하나면
      그것으로 충분합니다


  이름   메일   관리자권한임
  내용 입력창 크게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번호제 목이름작성일조회
     공지 =>첫시집 [그대가 내게로 오기까지] 표지와 목차
     공지 =>발문(서평) - 박동규
69   가슴에 있는 섬 김춘경 2005/11/12  2338
68   당신이라면 좋겠습니다 김춘경 2005/11/12  2525
67   그대가 내게로 오기까지 김춘경 2005/11/12  2232
66   그런 사랑이라면 김춘경 2005/11/12  2123
65   사랑의 흔적 김춘경 2005/11/12  2116
64   찻잔과 사랑 김춘경 2005/11/12  2045
63   상흔(傷痕) 김춘경 2005/11/12  1925
62   이렇게 김춘경 2005/11/12  2001
61   그대 이름을 부르면 김춘경 2005/11/12  1960
60   2부 목차 이미지- <흐린 오후에는 너에게로 가고... 김춘경 2005/11/12  1917

 
처음 이전 다음       목록 쓰기

ⓒ Copyright 1999~   TECHNOTE-TOP / TECHNOTE.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