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인: 바위와구름
나레이션: 사공/김춘경
AutoPlay: Basis(embed)
2010/7/30(금)
3-92.wma (1.405MB, DN:784)
내 가슴에 밀려오는 그리움으로  

    내 가슴에 밀려오는 그리움으로   / 바위와구름

                                                       - 낭송:김춘경-


    매일은 아니어도 좋습니다
    찾아 주시지 않아도 좋습니다
    가슴 한켠에 말없이 흐르는
    잔잔한 강물처럼
    그렇게
    내 가슴에 밀려오는 그리움으로
    남아 주기만 해도
    난 정말 행복 할 것입니다

    아침의 이슬처럼
    촉촉이 내려주는 청아함으로
    가을 하늘을 바라보는
    미소만으로도
    내 마음은 해바라기처럼
    그 아름다움은
    아마도 허전한 가슴을 채울 것입니다

    더러는 당신의 이름을
    꿈속에서의 몽롱한 환영처럼
    기억에서 멀어진 당신이기도 했지만
    아무래도
    난 당신을 쉽사리 잊지는 못할
    마음 여린 소녀처럼
    크로바꽃 시계를 만들어
    당신의 손목에 채워주고 싶습니다


    - 다음카페 [사공의 시나루터] 회원글 낭송 -






* 시낭송 소스: embed src="http://sinaruter.cafe24.com/technote/./board/nang03/upfile/3-92.wma" loop=-1 volume=0

  이름   메일   관리자권한임
  내용 입력창 크게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번호낭송듣기제 목시 인나레이션작성일조회
94  3-95.wma    이 세상 꽃들을 보면 슬프다 꽃씨를 보면 더 슬프다 윤인환 사공/김춘경  09-17 14:16  1003
93     널 기다리는 동안은 송호준 사공/김춘경  08-21 18:35  1092
92     말, 못하는데 배재열 사공/김춘경  08-17 00:00  875
91  3-92.wma    내 가슴에 밀려오는 그리움으로 바위와구름 사공/김춘경  07-30 14:14  1258
90  3-91.wma    풍경소리 이상원 사공/김춘경  07-18 17:31  1057
89  3-90.wma    꽃이 졌다는 편지 이종인 사공/김춘경  06-08 12:07  1222
88     저무는 산문[山門]에서 미랑 이수정 사공/김춘경  05-13 19:16  877
87  3-88.wma    연세영 사공/김춘경  04-23 10:03  869
86  3-87.wma    달하나 그리고 나 김월석 사공/김춘경  03-22 22:05  953
85  3-86.wma    말 못하고 죽은 귀신 박병화 사공/김춘경  03-03 20:20  923
84     낙숫물 연가 권대욱 사공/김춘경  02-06 17:39  843
83  3-84.wma    사랑초 김사랑 사공/김춘경  01-15 15:57  955

 
처음 이전 다음       목록 쓰기

ⓒ Copyright 1999~   TECHNOTE-TOP / TECHNOTE.INC,